짠돌이보험
"짠돌이보험" 네이버카페
회원활동 47,000명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
 
> 꼭알아야할보험정보 > 보험이꼭필요한이유
요즈음 웰빙(well-being)이라는 문구를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웰빙가전, 웰빙벽지, 웰빙건강식품 등, 이런 웰빙을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잘 먹고 잘 사는 것’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웰빙의 트랜드는 자연히 몸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켜서 먹거리와 운동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게 되었습니다.

돈으로 살수 없는 건강을 지키는 일! 그것이 사랑하는 가족을 위하는 최선의 길이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사람이 태어나서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다가 100세가 되어 편안하게 죽을 수 있도록 이미 정해진 삶의 방정식이 있다면 적어도 "...태어나서 옷 한벌은 건졌잖소" 라는 노래 가사말은 안 나왔을 거라는 생각을 합니다.

물론 보험이란 제도도 생기지 않았겠죠. 우리의 일상생활은 정형화 된 정답의 삶이 존재하진 않지만 각자 나름대로의 이유로 바쁘게 법과 도덕의 범주속에서 질서를 지키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러한 질서 속에 살아가는 사람의 일생을 주기별로 나눠 보면 출생, 성장, 결혼, 가족구성, 노후의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 일반적으로 이러한 과정의 단계적 변화를 라이프사이클(인생주기, 인생여정)이라 합니다.
라이프사이클을 기초로 한 자료에 의하면 사람은 일생을 통하여 5번의 큰돈을 쓸 일이 생기는데 이를 한 가정의 행복을 위한 인생의 5대 생활자금이라고 합니다.

5대 생활자금에는 한 가정의 기초생활 및 최저생계를 유지할 수 있는 가정의 생활 자금, 주택의 구입 및 확장을 위한 주택자금, 자녀의 성장과 독립을 위한 자녀의 교육 및 결혼자금, 기타 급히 필요할 수 있는 긴급예비자금, 노후를 대비한 노후자금 등이 있습니다.
이처럼 우리가 열심히 일을 해서 얻은 대가(급여)는 결국 인생의 5대 자금을 준비하기 위함이며, 그 준비를 위해 은행에 적금도 넣고 증권회사에 주식도 투자하며 행복한 가정생활을 합니다.

그런데 어느 날 항상 남의 일로만 여겨졌던 예상치 못한 일이 나에게 닥쳤다면 ···

나에게는 절대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을 거라고 호언장담하며 주택도 마련하고, 아이들 교육도 시켜 가며 통장에 불어나는 적금에, 솔솔한 행복을 느끼면서 살다가 우연치 않은 위험에 부딪혔다면, 더군다나 그 위험의 당사자가 한 가정의 생계를 책임지는 가장의 경우라면, 그 피해는 더욱 클 것이고 그 동안 온 가족이 가꾸어 왔던 행복은 하루아침에 날아가 버리고 말 것입니다.

병이 있으면 그 병에 대비한 약이 있듯, 보험은 각종 여러 가지 위험(사고, 질병)으로부터 발생할 경제적 손실에 대비한 경제적 준비 수단입니다. 사고나 질병에 대비할 수 있는 주요 수단으로는 예방과 저축, 보험을 들 수 있습니다. 고도의 산업화로 인한 위험과 자연재해등에 대한 예방에는 한계가 있으며, 저축은 현재 및 미래의 경제적 손실을 완벽하게 보완할 수 없습니다.

보험은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근본적인 수단은 아니지만 사고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완화하고 보완할 수 있는 최적의 수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상단으로 이동